최종편집 : 2020-02-19 23:16 (수)
’대안정치‘ 20일 창당준비기획단 출범 연기
상태바
’대안정치‘ 20일 창당준비기획단 출범 연기
  • 이민영 기자
  • 승인 2019.08.20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연확대 위해 더 논의, 내부 의견 조율
 

대안정치(임시 대표 유성엽)는 20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첫 번째 의원총회를 열고 창당준비기획단 출범을 연기하기로 했다.

대안정치는 당초 20일 창당준비기획단을 구성하기로 발표했었다. 그러나 오늘 회의에서 당초계획을 미루기로 했다. 관계자의 말에 의하면 ’추진체계는 정해졌지만, 구체적 인선은 내부 상의를 통해 구성하게 될 것이다‘고 했다.

유성엽 임시대표는 "신당 창당 추진체계를 확정해 본격적으로 대안신당을 추진하는 체제를 갖추도록 하겠다. 대략 창당준비기획단, 정책추진단, 수석대변인단 이렇게 구성했다. 조직별로 간사를 두기로 했고, 구체적인 인선은 나중에 논의해서 발표하겠다"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지난 주 오는 추석 이전 창당준비기획단을 발족하고, 올 11월 초 창당하는 로드맵을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유 임시대표는 "아무리 늦어도 연말, 연초에는 출범해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 여러 조건이 갖춰져야 하는데, 가급적 빨리하면 좋겠지만, 여러 여건이 갖춰져야 한다. 앞당길 수 있으면 앞당길 것이다"고 말했다.

대안정치 내에서 외부 인재영입은 유성엽, 박지원, 장병완, 천정배 등 중진들이 맡고 있지만, 이날까지 실질적 성과가 없는 것으로 보인다.

천정배 의원은 20일 오전 KBS광주방송에 출연해 "우리 10명의 의원들은 누구도 당권을 쥐지 않겠다. 또 내년 총선이 다가오는데 공천권도 행사하지 않겠다. 그래서 앞으로 새롭고 참신한 인물들을 발굴해 전권을 주면서 우리는 뒷받침하고 가겠다“ 말해 참신한 인물을 발굴 중인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 = 이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
  • 현대중공업·한국지엠 이어...'OCI 군산공장' 멈춘다
  • 〔인터뷰〕 윤의권 회장 (동국대 G미래&힐링 최고위 원우회)을 만나
  • 익산시 “친환경 명품도시 만들겠다”
  • 민주평화당 김광수 국회의원, 재선 성공해 전주 현안 해결 밝혀
  • 입춘대길(立春大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