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8 09:49 (목)
전주시, 아중호수공워너에 습지 정원 조성
상태바
전주시, 아중호수공워너에 습지 정원 조성
  • 김영무 기자
  • 승인 2019.05.30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아중호수 생태공원에 사시사철 수련과 꽃창포, 물억새 등 다양한 습지식물과 동물을 관찰할 수 있는 습지정원이 조성된다.
전주시는 오는 11월까지 1억8400만원을 들여 아중호수 상류 1만1000㎡ 부지에 수련, 꽃창포, 부처꽃, 물억새 등 습지식물 12만여 주를 식재해 아름다운 습지정원을 조성키로 했다.

‘아중호수 생태공원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습지정원 조성은 호수 이용객이 산책로를 거닐며 봄과 여름에는 수련과 부처꽃, 꽃창포를 감상하고 가을과 겨울에는 물억새 군락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가까이에서 감상할 수 있도록 만드는 게 핵심이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다양한 동식물들에게 자연 생태습지와 같은 생육환경을 제공함으로써 도심 속 친수공간이었던 아중호수를 다양한 수중식물과 동물들이 살아가는 생태보고로 만들 계획이다.
호수 상류인 습지정원 조성부지는 그동안 지역주민들의 농업용 경작지로 활용되면서 호수 경관과 수질을 저해하고 있는 요인으로 손꼽혀왔다. 이에, 시는 그간 전문가 자문과 다울마당 논의를 통해 호수의 다양한 동식물을 위한 환경 조성과 사계절 아름다운 생태경관 제공을 위해 습지정원으로 조성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사업 추진과정에서 아중호수가 본래 농업용수 확보를 위한 농업기반시설로 축조된 시설(저수지)로, 영농기 등 계절별 수위 변동폭(H=2.0m)이 큰 만큼 단기간 많은 예산을 투입하기보다는 호수 수위변화와 식재 식물의 생육상태를 관찰하면서 단계적으로 다양한 식재식물을 추가 식재해 아름다운 습지정원을 갖춰나갈 계획이다.
시는 습지정원이 조성되면 매년 6월부터 8월까지는 이곳에서 수련, 꽃창포, 부처꽃, 붓꽃 등 아름다운 꽃이 피어나고, 9월부터 11월에는 물억새 군락을 이뤄 계절별 운치를 더해 더 많은 이용객이 찾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에 앞서, 아중호수에는 지난해 12월 총길이 2.4㎞의 호수 순환산책로가 개통되면서 꾸준히 이용객이 늘고 있다. 

김성수 전주시 도시재생과장은 “아중호수 생태공원 조성으로 해마다 이곳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의 발길이 늘고 있는 만큼 아름답고 지속가능한 호수 환경 조성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아중호수가 자연과 조화를 이루고 그 효과가 지역경제 및 관광 활성화와 연계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판 뉴딜' 속도전에…새만금 개발 탄력 기대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전 시민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