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7 09:58 (화)
김저운 작가 ‘누가 무화과나무 꽃을 보았나요’ 발간
상태바
김저운 작가 ‘누가 무화과나무 꽃을 보았나요’ 발간
  • 박해정 기자
  • 승인 2016.11.09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저운 작가가 소설집 ‘누가 무화과나무 꽃을 보았나요(예옥)’를 발간했다.

이 책에는 ‘개는 어떻게 꿈꾸는가’와 ‘청학동 가는 길’, ‘로그아웃’, ‘누가 무화과나무 꽃을 보았나요’, ‘그들도 몰랐던 그들의 진실’, ‘소도(蘇塗)의 경계’, ‘연(緣)’, ‘거꾸로 흐르는 강’, ‘회문(回文) 등 9편의 단편이 실렸다.

이병천 소설가는 “김저운의 소설 화법은 명료하고 간단하면서도 직선적이며 주제에 이르는 길을 조금이라도 에둘러 갈 의향은 아예 없어 보인다”며 “그 어떤 소재를 다루든 김저운의 소설 논조는 단호해 결코 거추장스러운 부분이 없다”고 평가했다.

김 작가는 전북 부안 출신으로 전주대 국어교육과를 졸업했으며 1985년 ‘한국수필’에 수필, 1989년 ‘우리문학’에 소설로 등단했다.

저서로 산문집 ‘그대에게 가는 길엔 언제나 바람이 불고’, 소설집 ‘두 번 결혼할 법(공저)’, 휴먼르포집 ‘오십 미터 안의 사람들’ 등이 있으며 ‘전북수필상’과 ‘작가의 눈 작품상’ 등을 수상했다.
박해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송하진 전북지사 조직·지지자들 ‘김관영 전 의원’ 지지 공식화
  • 전주시 재난지원금 오프라인 신청 시작
  • 신천지예수교회, “피로 세운 예수님의 새 언약” 중등 제12과 강의 진행
  • 신천지 도마지파, 4개지역 헌혈 동참
  • 인천 미추홀구 집값 상승조짐… ‘주안 센트럴팰리스’ 주목
  • 송하진 전북지사 지지자들 "정계은퇴 한 분, 마지막까지 모독" 격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