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6 16:23 (일)
집중호우 대비 저수지·방조제 등 사전 조치
상태바
집중호우 대비 저수지·방조제 등 사전 조치
  • 이지선 기자
  • 승인 2020.06.12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집중호우 태풍 대비 주요 수리시설물 및 공사현장 사전점검
저수지, 배수장, 방조제 등 주요 수리시설물 배수개선, 농촌용수개발
수리시설개보수 사업 현장 등 점검을 통해 재해위험요인 사전 조치

전북도가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에 대비, 재해위험요인을 사전에 조치하고자 실시한 점검 결과 배수펌프 고장, 저수지 법면 보수, 저수지 잡목 등 위험 요소가 169개소가 발견됐다.

11일 도에 따르면 도내 주요 수리시설물 2931개소와 공사현장 151개소에 대한 ‘여름철 대비 재해위험요인 점검’을 실시했다. 도는 발견된 위험 요소를 해결하는 한편 각 시·군과 한국농어촌공사에 수시로 사전점검과 예찰활동을 강화할 것을 당부했다.

수리시설물 점검결과 조치가 필요한 102개소 중 저수지 잡목 제거, 배수펌프 고장 보수, 저수지 법면 보수 등 99개소는 5월말 조치를 완료했다. 또 저수지 수문 및 권양기 보수, 하구둑 잡목 식생 제거 등 3개소는 6월 중순까지 조치할 계획이다.

공사현장 점검결과 조치가 필요한 67개소 중 배수로 정비, 안전시설 설치, 수방자재 확보, 현장정리 등 63개소는 5월말까지 조치를 완료했다. 제당 및 여방수로 정비 등 우기 전 주요공정 완료가 필요한 4개소는 6월 중순까지 조치해 재해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할 계획이다.

최재용 도 농축수산식품국장은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도내에 발생되지 않도록 주요 수리시설물 및 공사현장에 대한 지속적인 점검을 실시하겠다”며 “재해위험요인을 사전에 신속히 조치해 안전한 전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