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1 09:59 (금)
유동주가 또 해냈다 전국체전 '3관왕'
상태바
유동주가 또 해냈다 전국체전 '3관왕'
  • 이지선 기자
  • 승인 2019.10.10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동주(진안군청)선수 제100회 전국체전서 인상 165㎏, 용상 199㎏, 합계 364㎏로 금메달 3개 석권
▲ 역도 간판 유동주(25·진안군청)선수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인상, 용상, 합계 금메달을 모두 가져가며 3관왕에 올랐다.

진안군청 역도부(감독 최병찬) 유동주(25) 선수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3관왕을 거머쥐었다.

유동주 선수는 9일 우리금융아트홀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전서 89㎏급으로 출전해 인상과 용상, 합계에서 모두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유 선수는 이날 인상 165㎏과 용상 199㎏, 합계 364㎏을 들어 올려 3부문에서 우승, 이번 대회 3관왕을 석권했다.

순창 출신인 유동주 선수는 앞서 전국체전 2016년 대회 3관왕, 2017년 2관왕, 2018년 3관왕을 차지하며 한국역도의 간판선수로 성장해 왔다. 또 전북체육을 빛낸 공로로 지난해 전북체육상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유동주 선수는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해준 진안군과 감독님께 영광을 돌린다"면서 "긴장을 놓지 않고 내년 도쿄올림픽에서 메달권에 들 수 있도록 훈련에 전념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한국갤럽 여론조사(14일) 이재명 37%·윤석열 31%·안철수 17%·심상정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