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7 11:22 (수)
전북체육회 동호인리그 왕중왕전 및 체조경연대회 관계자 회의 개최
상태바
전북체육회 동호인리그 왕중왕전 및 체조경연대회 관계자 회의 개최
  • 박종덕 기자
  • 승인 2017.10.18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체육회는 17일 고창 청소년수련관에서 2017 동호인리그 왕중왕전 및 체조경연대회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표자회의 및 대진추첨을 실시했다.
 
지난 3월부터 시·군별 동호인리그를 운영해 왔으며 각 시·군별 대표를 선발해 동호인리그 왕중왕전에 출전하게 되는 이번 대회는 오는 11월4일부터 양일간 고창군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에는 모두 302개 클럽 4009명이 참가할 예정인 가운데 게이트볼, 축구, 야구, 족구, 테니스, 배드민턴, 탁구, 배구, 당구, 볼링 등 10개 종목을 시·군 대항으로 열린다.

또한 체조경연대회가 오는 11월 4일 고창군립체육관에서 개최되며 14개 시·군 상설광장의 활성화를 위해 상설광장 동호인을 비롯해 일반참가자 50팀이 에어로빅스체조, 댄스체조, 수련체조 등도 함게 개최된다.

도 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한해를 마무리 짓는 동호인리그 왕중왕전 및 체조경연대회가 시·군 동호인들의 화합의 장이 되었으면 좋겠다” 며  “안전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박종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 예수교회 도마지파, 전국 최초 10만 수료식 사진 전시회 개관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정읍시 취업박람회 ‘구인·구직 열기’ 후끈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