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1 03:39 (금)
전주국제영화제 두 배 즐기기 ‘전주씨네투어X산책’…영화도 보고 공연도 즐기고
상태바
전주국제영화제 두 배 즐기기 ‘전주씨네투어X산책’…영화도 보고 공연도 즐기고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4.20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6일부터 6월 8일까지 ‘전주씨네투어X산책’
관광객 및 시민들을 위한 무료영화 상영과 공연

영화도 보고, 공연도 즐기는 두 배의 즐거움이 전주국제영화제와 함께 찾아온다.

가장 한국적인 도시 전주에서 열리는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민성욱·정준호)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주시와 함께 ‘전주씨네투어X산책’을 시작한다. 기간도 4월 26일부터 6월 8일까지.

‘전주씨네투어X산책’은 전주를 찾은 관광객과 전주시민들을 위해 무료로 영화 상영과 공연을 볼 수 있는 이벤트다. 일반적으로 전주하면 떠올리는 전주한옥마을, 전주객사 등 대표 관광지에서 벗어나 전주시 곳곳에서 편하고 자유롭게 영화와 공연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영화제 개막 전 전주국제영화제만의 색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이벤트로 호평받았다.

특히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는 5월 10일에 끝나지만 ‘전주씨네투어X산책’은 6월 8일까지 약 한달 동안 더 계속되기 때문에 영화 축제를 좀더 즐기고 싶은 관객과 시민들의 아쉬움도 달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씨네투어X산책’은 영화와 공연을 모두 즐길 수 있다. 우정, 성장, 가족, 감동 등을 주제로 한 영화들이 상영되기에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영화 상영 전에는 고니, 느린날, 탭댄싱어 박형주, 페이지, 주간 김은총, 윤별&향기, 행로난 등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공연도  함께 할 수 있어 산책, 영화, 공연까지 일석삼조의 행복이다.

영화와 공연이 펼쳐질 ‘전주씨네투어X산책’의 무대도 전주대 대운동장, 전주월드컵경기장광장, 엽순근린공원, 세병공원, 문화공판장 작당(남부시장), 덕진공원 등에서 진행된다. 공연 및 영화 상영과 관련된 자세한 일정은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홈페이지 혹은 전주씨네투어의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주씨네투어X산책’으로 영화제 전 영화, 공연과 함께 전주시 곳곳의 아름다운 야경까지 시원하게 즐길 수 있을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는 5월 1일 개막해 전주 영화의거리 일대를 흥겨운 영화 축제의 현장으로 탈바꿈시킬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