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1 03:39 (금)
김제시, 축산 악취저감 교육실시로 주민 불편 해소 나서
상태바
김제시, 축산 악취저감 교육실시로 주민 불편 해소 나서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4.04.12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가 축산 악취 저감을 위해 교육을 실시하는 등 주민불편해소에 나서 주목되고 있다.

12일 환경과에 따르면 용지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전북녹색환경지원센터 박비오 박사를 강사로 초빙, 악취 저감방안을 주제로 인식개선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축산 악취 발생의 원인과 문제점을 짚어보고, 악취 방지를 위한 다양한 방법과 실제 사례를 소개했다.

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는 돼지 및 재활용 농가 외 닭, 오리(50개소)의 가금 농가를 추가해 진행했다.

교육을 통해 축산 농가들은 축산 악취를 개선할 경우 주민들의 불편을 줄일 수 있으며, 악취 문제 해결을 위한 노력을 더욱 강화해야 한다는 공감대를 형성했다.

시는 최근 축산 악취로 인해 주민들의 불편이 급증하고 있으며, 지난해 기준 접수된 악취 관련 민원 중 200여건이 축산 관련 악취로 조사됐다.

남궁 길 환경과장은 이번 교육은 축산 악취 문제에 적극 대응하기 위한 조치이며, 앞으로 축산 농가와 주민들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와의 협력을 통해 건강하고 깨끗한 환경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