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4 17:50 (금)
전주 화산체육관 지하 배드민턴장, 3년 만에 재개장
상태바
전주 화산체육관 지하 배드민턴장, 3년 만에 재개장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3.09.18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화산체육관 지하 배드민턴장이 약 3년 만에 다시 문을 연다.

18일 전주시설공단에 따르면 화산체육관 지하 배드민턴장은 20일부터 다시 문을 열고 시민을 맞는다.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에 따라 2020년 12월1일 선별진료소로 운영되면서 휴장에 들어간 지 정확히 2년9개월 만이다.

공단은 2023 전주 BWF 월드 시니어 배드민턴 선수권대회 정리 작업을 진행하고 곧바로 지하 배드민턴장을 재개장할 예정이다.

앞서 공단은 지난달 초 선별진료소가 덕진보건소로 이전한 뒤 이용객 편의를 위해 벽면 도색과 바닥 보수 공사 등을 진행해 왔다.

화산체육관 지하 배드민턴장은 총 면적이 2300㎡로 지상 1층 배드민턴장보다 더 넓고 배드민턴 코트 수도 16면으로 1층(12면)보다 4면이 더 많다.

또 배드민턴장 옆에 별도로 탁구대 5대를 갖춘 탁구장도 있어 생활체육 동호인들은 물론 일반 시민들도 즐겨 찾는 체육시설 중 하나다.

특히 종합관인 1층 배드민턴장에서 대관 행사가 열릴 경우, 지하 배드민턴장을 이용하면 되기 때문에 대관에 따른 이용객 불편을 상쇄하는 역할도 한다.

구대식 이사장은 “화산체육관 지하 배드민턴장이 선별진료소로 장기간 운영된 가운데 불편을 감수하고, 오랜 기간 재개장을 기다려 주신 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누구나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
  • 들리지도, 닿지도 않는 키오스크...장애인 배려 절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