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6 01:32 (수)
서거석 전북교육감 “군산상일고 야구부는 전북의 자랑”
상태바
서거석 전북교육감 “군산상일고 야구부는 전북의 자랑”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3.08.16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구부 선수들 초청 격려…MVP 정민성, 임영근 교장 등 참석

 

서거석 전북교육감이 16일 제57회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 37년 만에 우승한 군산상일고등학교 선수들을 격려했다.

서거석 교육감은 이날 교육청에서 대회 최우수선수상과 우수투수상을 받은 정민성 투수 등 선수들을 맞이하며 “1986년 이후 37년 만의 우승은 매우 가슴 벅찬 일이자 자랑스러운 성과”라고 우승을 축하했다.

군산상일고의 대통령배 야구대회 우승은 ‘역전의 명수’ 군산상업고등학교가 1986년 우승한 지 37년 만이다.

군산상일고는 이 대회 결승전 9회 말 공격에서 끝내기 적시타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감동을 선사했다.

군산상일고는 군산상고가 올해 상업고에서 일반고로 전환하면서 얻은 이름이다.

이날 격려 행사에는 정민성 선수를 포함한 야구부 선수들과 이홍찬 야구부장과 석수철 감독, 임영근 교장, 나형운 총동문회장, 소재준 전 총동문회장, 학부모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서 교육감은 “역전의 명수 군산상일고의 건재함을 전국에 알린 여러분은 군산의 자랑이자 전북의 자랑”이라며 “앞으로 전북 체육의 발전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칼럼] 여성 외음부의 혹 ‘외음부 농양’, 방치 말고 바로 치료해야
  • 전주 에코시티 '미산초등학교' 이전 재추진 찬반투표한다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금연스틱 새로운 혁신 ! 비타민담배 비타센스 대용량 기가 출시
  • 전북 학교폭력 뒤숭숭…학교·교육지원청 '유야무야' 태도로 비난 자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