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30 14:51 (화)
수확철 농산물 도난 및 교통사고 예방에 주의를
상태바
수확철 농산물 도난 및 교통사고 예방에 주의를
  • 전민일보
  • 승인 2021.10.20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마다 10월이 되면 한 해 농사를 마무리하는 농산물 수확이 한창인 계절이다.

특히 벼농사의 경우 타작을 하면 농협 등 미곡가공 처리장이 없는 농촌 산간 지역에서는 도롯가에서 타작한 벼를 말리는 경우가 많다. 아스팔트 도로에서 벼를 말리다 보면 도난의 우려와 함께 교통사고의 위험이 있어 이에 대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요즘에 벼 절도 수법으로 펌프 차량을 이용하여 벼를 말리는 도로를 지나가면서 빨아들여 자연재해를 이겨내며 한 해 동안 고생하여 수확한 농민들의 시름을 앓게 하는 원인이 되어 안타까운 일이 발생할 수도 있다. 또한, 도롯가에 벼를 말리다 보면 통행 차량에 의한 벼 파손 등의 우려가 크고, 교행할 때 차량 접촉사고의 원인이 되어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단속될 수 있음을 주지해야 할 것이다.

벼를 비롯한 인삼, 과실 등뿐만 아니라 고가의 농기계, 비료, 농축산용 기자재 사용후 보관에 관해서도 관심을 가져야 한다. 수확한 농산물과 기자재들은 CCTV 등 보안시설을 한 지정된 저장소에 보관해야 하고, 애써 지은 농산물을 도난당하지 않도록 관심을 두고 수시로 점검해야 한다.

그리고 의심 가는 수상한 사람이나 차량 등이 왕래를 할 시에는 즉시 112 또는 인근 파출소(자치경찰) 신고나 수상한 외지 차량번호 등을 기록하여 마을의 안전은 스스로 지켜낸다는 자율 방범 의식도 필요하다 할 것이다.

농축산물, 고가의 농기계, 농사 기자재 등의 재산을 지키는 것은 경찰만의 힘으로 한계가 있어, 이를 사용하는 주민들의 더 적극적인 관심과 관리가 병행되어야만 소잃고 외양간 고치는 우를 범하지 않는 한해 수확의 기쁨을 오래도록 간직할 수 있기 때문이다.

김양중 무주경찰서 부남파출소 경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클레이튼 NFT플랫폼 '클레이민트', 첫 번째 시리즈 완판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마음의 거리만은 더 가깝게
  • 과천 업무복합단지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분양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