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6 11:25 (수)
유진섭 시장, 산외면 지금실마을 방문 ‘소통행정’ 강화
상태바
유진섭 시장, 산외면 지금실마을 방문 ‘소통행정’ 강화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6.11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섭 시장이 민생현장 방문을 통해 시민의 의사가 반영되는 소통행정을 강화하고 있다.

유 시장은 지난 9일 관계 공무원들과 함께 정으시 산외면 지금실마을을 찾아 주민들의 의견과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현장방문은 그동안 인근 채석장으로 인해 지속된 주민불편 민원에 따른 현장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유 시장은 담당부서로부터 추진대책을 듣고 그동안 주민들이 꾸준히 요구해 온 피해의견을 바탕으로 대안을 제시했다.

특히, 지금실 저수지 준설 문제와 주택피해를 호소하는 가구에 대해 마을 이장과 주민들과 직접 동행하며 의견을 개진하고 함께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이번 현장방문 결과를 토대로 안전대책을 위해 지금실마을 주민 보호구역을 지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7월까지 마을구간 차량 속도 40지정, 미끄럼방지 포장, 무인단속카메라(2개소)와 안내표지판 등을 설치할 방침이다.

유진섭 시장은 현장에서 수집한 자료와 건의사항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주민불편을 해소하고 일상의 생활이 지속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