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8 19:43 (금)
완주군 백신접종 1만 명 넘어서...2분기 대상자 접종률은 61.1%
상태바
완주군 백신접종 1만 명 넘어서...2분기 대상자 접종률은 61.1%
  • 서병선 기자
  • 승인 2021.05.03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분기 아스트라 대상자 접종률 70.5%에 화이자 대상자 접종률 54.5%

 

 

완주군(군수 박성일)에서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군민이 1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3일 완주군보건소에 따르면 백신접종을 시작한 지난 2월 26일 이후 올 4월 말까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사람은 각각 4,905명과 5,432명으로, 총 1만337명을 기록했다.

접종 대상자별 2분기 접종률을 보면 아스트라제네카의 경우 70.5%로 나타났으며, 화이자 백신 접종은 54.5%였다. 두 백신의 접종 대상자가 1만6,921명인 점을 고려할 때, 접종대상자의 접종률은 61.1%로 집계됐다.

2분기 접종대상자 중 접종을 하겠다고 동의한 접종동의자의 접종률은 각각 아스트라제네카 78.4%와 화이자 66.1%였다. 화이자 백신의 경우 지난달 22일 예방접종센터 개소 이후 지난달 말까지 배정된 백신을 모두 소진했다.

완주군보건소는 미접종자(올 4월 말 현재 4,100여 명)에 대해선 추후 백신이 배정되는 대로 접종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경우 1차 접종 후 11~12주 후에 2차 접종을 하게 되며, 화이자 백신은 1차 접종 후 21일 후에 2차 접종을 하게 된다.

완주군보건소는 이와 관련,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한 군민은 올 7월 중에 2차 접종을 완료하고, 화이자 백신 접종을 받은 사람은 올 6월 중에 2차 접종을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대상은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종사자, 1차 대응요원, 고위험 의료기관과 정신의료기관, 취약시설, 특수교육·보육·보건교사와 어린이집 간호인력, 위탁의료기관 조기접종 대상자 등이다.

화이자 백신 접종 대상자는 75세 이상 어르신과 노인시설 종사자들이다./완주=서병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