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9 19:01 (목)
"지역 특성 고려 버스승강장 바람막이 설치해야"
상태바
"지역 특성 고려 버스승강장 바람막이 설치해야"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1.04.28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광수 부안군의원, 5분발언 주장

김광수 부안군의원(더불어민주당, 계화?변산?하서?위도)은 지난 13일 개회된 제321회 부안군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지역 특색을 반영한 버스승강장 바람막이 설치 확대와 사업 효율성 강화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김광수 의원은 “버스승강장 바람막이 설치사업은 지난 2014년 처음 시작돼 전국의 많은 지자체가 앞다퉈 사업을 확대 시행해 지역 특성을 고려한 예술공간이자 주민들이 찾아오는 쉼터형 공간으로 발전하고 있다”며 “하지만 부안의 바람막이 설치사업은 텐트형 비닐천막으로 설치돼 초라하고 궁색할 뿐만 아니라 지역의 특색도 반영하지 못한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김광수 의원은 “부안의 특색에 맞는 디자인과 군민을 배려한 특별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심도 있는 고민과 함께 개선대책을 마련해야 할 시점”이며 “폭염, 한파, 미세먼지 등을 피할 수 있는 바람막이 설치의 장점이 많은 만큼 군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예산투입을 통한 설치 확대와 체계적인 관리대책 수립도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