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0 10:00 (월)
부안군, 무인교통단속장비 확대 설치
상태바
부안군, 무인교통단속장비 확대 설치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1.03.25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과속 등으로 인한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하여 오는 4월 중으로 무인교통단속장비(과속카메라) 8대를 신규로 설치한다.

  무인교통단속장비는 부안군에서 2019년부터 설치하기 시작하여 부안경찰서와 교통사고 현황 및 지역주민들의 설치요구 등을 분석하여 지속적으로 설치하고 있으며, 현재 관내에 68대가 설치되어 운영 중에 있다.

  올해 백산면 신상교차로 등 8개소와 어린이보호구역 내 40개소에 무인교통단속장비를 설치할 계획이며, 계도기간을 거친 후 본격적인 운영에 나설 계획이다.

  부안군 관계자는 “교통단속장비, 신호개선 등 교통환경 개선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 면서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 및 교통질서 지키기에 군민들의 자발적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부안군은 교통사고 예방 및 사상자 감소를 위하여 무인교통단속장비 설치 및 안전속도 5030 속도관리 구역사업 등 교통안전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하고 있는데, 2019년 대비 2020년 교통사고 발생 건수는 29%가 감소하였으며, 사망 건수도 56%가 감소하는 등 소기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
  • 국산 첫 전투기 KF-21 보라매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어린이날, 붐비는 전주동물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