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4 15:27 (수)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산림산업 발전 위한 청년 임업인 지원 마련위한 정책 간담회
상태바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산림산업 발전 위한 청년 임업인 지원 마련위한 정책 간담회
  • 양규진 기자
  • 승인 2019.11.1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농업인위원회(위원장 김상민)는 지난 12일 산림청과 ‘대한민국 산림산업의 발전과 청년 임업인들에 대한 지원 방안’을 모색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산림청 박종호 차장과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농어민위원회김상민 위원장, 전북지역 임업인 등이 참석해 산림청 사업에 대한 현황과 임업 현장에서의 애로사항 등 문제점을 논의했다.

박종호 차장은 “대한민국 산림을 책임지고 나아갈 미래세대는 청년 임업인이고 임업 사업에 틀을 만들어 가는데 새로운 참여와 기회를 만들어 가겠다”며 “WTO개도국 지위 관련해 어려운 여건에서도 임업인들이 당당하게 일할 수 있는 터전을 마련하고 위기를 기회로 전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김상민 농어민위원장은 “청년 임업인에게 산림사업 참여 기회를 우선 주어지는 방안이 마련되어 새로운 일자리 창출 및 청년인력을 유인할 수 있는 대책이 필요하다”며 “청년임업인 활성화 방안과 소통을 위해 지역별,권역별 정책간담회를 정례화할 것”을 제안했다.

이어 “산림청 숲 가꾸기사업은 산림경영 및 병해충예방, 자원순환, 바이오매스 확보를 위한 가장 핵심인 만큼 국토 64%인 산림을 경영하는 215만명 산주 및 임업인의 활동 지원을 위해 국가예산 확보와 지원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청년임업인 대표로 참석한 류호인 한국4-H중앙연합회 사무국장은 “전국 청년임업인연합회를 구성 중인 만큼, 전북권을 중심으로 청년임업인 세미나에 삼림청 관계자들과 함께 지속적인 소통의 기회가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양규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
  • 효용·가치지향적 ‘비전전북’ 로드맵을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