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8 09:20 (월)
주택금융공사, 고정금리 전환 옵션형 보금자리론을 개발
상태바
주택금융공사, 고정금리 전환 옵션형 보금자리론을 개발
  • 박기동
  • 승인 2007.10.24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주택담보대출 고객의 선택기회를 넓히고 장기 고정금리상품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고정금리 전환 옵션형 보금자리론을 개발, 11월 중 출시할 계획이다고 25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대출시점부터 최장 3년 동안 양도성예금증서(CD) 유통 수익율에 연동하는 금리를 적용하고, 고객이 원하는 시점에 고정금리로 전환하거나, 거치기간이 끝나면 고정금리 보금자리론으로 자동 전환되는 새로운 형태의 보금자리론이다.

대출만기는 15년, 20년, 30년짜리 등 3가지 형태만 취급하며, 전체 약정만기 중 최소 80% 이상을 고정금리를 적용하기 때문에 사실상 고정금리 상품이라는 관계자의 설명이다.

대출조건은 주택담보인정비율(LTV)은 60%이지만, 대출금 상환방식이나 중도상환수수료, 총부채상환비율(DTI) 등 나머지 기준은 보금자리론과 동일하다. 박기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악몽된 핼러윈… 서울 이태원 압사 참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