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9 19:16 (수)
도내 사회복지시설 인권경영체계 구축 시작...맞춤형 컨설팅 등 
상태바
도내 사회복지시설 인권경영체계 구축 시작...맞춤형 컨설팅 등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4.04.16 2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특별자치도가 인권도시 전북을 실현하기 위한 첫 걸음으로 도내 사회복지시설에 대한 인권경영체계 구축에 나섰다.

16일과 17일 양일간 도는 도내 사회복지시설 26개를 대상으로 하는 '인권경영 역량강화 교육 및 맞춤형 컨설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인권경영 교육과 컨설팅은 국가인권위원회의 '인권경영 매뉴얼'에 따라 도내 사회복지시설 인권경영 담당자의 역량을 강화하고, 시설별 인권경영 수준 진단과 인권리스크 감소를 위해 추진된다.

특히, 인권경영에서 중요한 인권영향평가 지표개발과 평가, 인권침해 구제사례 등을 중심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인권경영 고도화를 위한 시설별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했다.

정호윤 인권담당관은 "도내 사회복지시설이 인권경영체계를 조기에 구축할 수 있도록 전북자치도는 인권경영 시행지침 제정, 인권영향평가 체크리스트 컨설팅 등 협력과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여성 외음부의 혹 ‘외음부 농양’, 방치 말고 바로 치료해야
  • 전주 에코시티 '미산초등학교' 이전 재추진 찬반투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