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1 03:39 (금)
정읍시보건소,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홍보
상태바
정읍시보건소,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홍보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4.04.15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보건소가 15일부터 531일까지를 진드기 매개 감염병 집중홍보 기간으로 정하고 예방수칙 준수 홍보에 나섰다.

국내에서 발생하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은 쯔쯔가무시증,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등이 있다.

쯔쯔가무시증은 쯔쯔가무시균을 보유한 털진드기에 물려 감염되는 질환으로 발열, 오한, 근육통 등의 증상과 진드기에 물린 자리에는 검은 딱지가 생긴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주로 411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발열, 오심, 구토 등이 나타난다.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야외활동 시 긴바지와 긴팔을 입고 장화와 모자를 착용하는 등 피부 노출을 최소화해야 한다. 농작업복과 일상복을 구분해 입고, 기피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야외활동 시 풀밭에 눕거나 옷을 벗어두지 말고, 휴식 시에는 돗자리나 농작업용 방석을 사용해야 한다. 야외활동 후에는 옷을 세탁하고 즉시 샤워를 하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

손희경 보건소장은 진드기 매개 감염병은 감기와 비슷해서 진단과 치료가 늦어지는 경우가 많다야외활동 후 증상이 있으면 반드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