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1 03:39 (금)
태양광 비리 수사 받던 60대 건설사 대표 옥정호서 실종
상태바
태양광 비리 수사 받던 60대 건설사 대표 옥정호서 실종
  • 신준수 기자
  • 승인 2024.04.15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 수사를 받던 건설업체 대표 A(60대)씨가 임실군 옥정호에서 실종돼 경찰과 소방 당국이 수색에 나섰다.

15일 전북경찰과 전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40분께 “남편이 ‘검찰 수사가 너무 힘들다’며 집을 나섰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경찰과 소방당국은 임실 옥정호에서 A씨의 차량을 발견하고, 주변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A씨는 최근 새만금 육상 태양광 사업 선정 관련 특혜 의혹으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준수수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