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1 17:09 (화)
전주 영생고,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서 금빛 발차기
상태바
전주 영생고,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서 금빛 발차기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3.29 0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영생고등학교 태권도부가 전국 대회에서 ‘금빛 발차기’를 선보였다.

28일 전북특별자치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최근 경북 영천에서 열린 ‘2024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에서 영생고 태권도부는 금메달 2개와 동메달 2개 등 총 4개의 메달을 수확했다.

강한솔(2학년)은 라이트 헤비급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미들급에 출전한 곽태윤(1학년)도 쟁쟁한 선수들을 물리치며 1위를 차지했다. 1학년인 김도현과 이승주도 라이트 미들급과 라이트 헤비급에서 선전을 펼치며 값진 동메달을 획득했다.

방인찬 지도자는 “선수들이 집중력을 잃지 않고 끝까지 최선을 다해줘 좋은 성적이 나왔다”며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997년에 창단한 영생고 태권도부는 각종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는 등 ‘태권도 명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
  • 전주국제영화제 ‘전주포럼 2024: 생존을 넘어 번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