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6 09:33 (월)
김관영 지사 "국가예산 확보의 막바지 국면 돌입, 비상한 각오로 총력을 다할 것"
상태바
김관영 지사 "국가예산 확보의 막바지 국면 돌입, 비상한 각오로 총력을 다할 것"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3.11.30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서울에서 국가예산 워룸(War-Room) 전략회의를 열고 예산정국의 막바지 전략을 가다듬었다.

29일 열린 이날 회의에서는 실·국별로 전개해 온 국회 및 부처 소통상황을 점검하고, 예산 막바지 국면에서의 활동방향 및 전략을 논의했다.

특히, 전 실국이 맨투맨 방식으로 해당 상임위와 기재부를 비롯한 관련 부처들에 대한 적극적인 소통 활동을 배가하고, 전방위적으로 총력전을 펼칠 것을 주문했다.

김관영 지사는 "이제 예산 국면의 최종장에 들어섰다"며 "각 실국장들이 전북의 미래를 책임진다는 각오로 맨투맨 방식으로 자기 분야에서 국회 및 정부 부처와 마지막까지 소통하고 설득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한 "내년에 출범할 전북특별자치도의 성공적인 시작을 위해서도 새만금 예산을 포함한 국가예산의 확보가 중요하다"며 "전북의 새로운 역사를 우리가 열어낸다는 각오로 전력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 지사는 이번주 유의동 국민의힘 정책위의장과 김완섭 기재부 제2차관 등 예산 핵심 인사들과 릴레이 면담을 통해 적극적으로 국가예산 설득 활동을 전개했다.

향후에도 서울본부에 설치한 워룸을 중심으로 마지막까지 국회와 정부 부처를 전방위적으로 설득하며 국가예산 확보를 위한 총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