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6 22:34 (월)
익산시, 소상공인 실태조사 50대 이상 고령층·1인 사업자 비중 높아
상태바
익산시, 소상공인 실태조사 50대 이상 고령층·1인 사업자 비중 높아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3.11.24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는 환경에 맞는 맞춤형 소상공인 정책 수립과 지원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23일 소상공인 실태조사 용역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용역 수행업체인 유니온리서치에서는 현장방문을 통한 설문조사 방식으로 익산지역 소상공인 사업체 1,000개소에 대한 조사를 실시하고 규모가 유사한 타 시군과의 비교 분석을 통해 익산시 소상공인의 특성을 파악했다.

분석에서 익산시 소상공인의 주요 특징은 50대 이상 고령층 사업자와 1인 소상공인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50세 이상 소상공인 대표자를 중심으로 세대, 기술, 산업 등을 연계한 다양한 사업들이 모색됐다.

50대 대표들의 노하우를 청년 창업자에게 전수하는 세대융합 공동지원 사업, 판매 촉진을 위한 홍보비 지원, 스마트기기 지원사업, 1인 소상공인 협업지원 사업, 음식 특화거리 등 테마거리 조성사업이 제시됐다.

시는 이러한 사업 제안을 면밀히 검토하여 향후 정책에 반영하고 소상공인의 경영안정과 성장 지원에 더욱 매진할 방침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이번 용역은 지역경제의 뿌리 역할을 하는 소상공인에 대한 맞춤형 지원 정책을 추진했다""오늘 보고회에서 제시된 사업은 향후 유관기관과 협의해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