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4 17:50 (금)
 온가족이 함께하는 아동학대예방 페스티벌 열려
상태바
 온가족이 함께하는 아동학대예방 페스티벌 열려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3.11.19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 '제17회 아동학대 예방의 날'을 맞아 전북도청에서도 온가족이 함께하는 기념식과 아동권리체험전이 열렸다.

18일 전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기념식에는 김관영 지사를 비롯해 아동 및 가족, 시·군 아동학대전담공무원, 경찰, 교육청, 유관기관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오후에는 도청 다목적광장에서 '아이와 가족이 함께하는 페스티벌(아가페)'행사가 펼쳐져 온 가족이 함께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선보였다.

놀이를 통해 아동권리를 쉼게 전달할 수 있도록 발달권과 참여권, 생존권, 보호권 등 4개의 테마로 구성된 체험부스가 운영됐으며 △공예체험 등의 놀이부스 △현대자동차와 함께하는 아동권리 체험버스 △아동범죄예방 응급처치교육 △아동권리옹호캠페인 등의 프로그램에 1000여명이 아동과 가족이 함께 즐겼다. 

특히, 전북자치경찰위원회와 전라북도경찰청의 협조로 이뤄진 경찰체험 프로그램 '찾아가는 청소년 경찰학교 부스' 체험존에서는 아동학대예방상담, 지문사전등록, 경찰제복 및 장비를 직접 체험할 수 있어서 인기를 끌었다.

김관영 지사는 "전라북도가 올해 보건복지부 아동정책추진실적 평가에서 최우수지자체로 선정됐다"며 "앞으로도 우리 아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행복한 전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
  • 들리지도, 닿지도 않는 키오스크...장애인 배려 절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