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1 17:28 (금)
전북체육회 신준섭 사무처장 퇴임
상태바
전북체육회 신준섭 사무처장 퇴임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3.07.27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84년 LA올림픽 복싱 금메달리스트 출신인 신준섭 전북체육회 사무처장이 체육회를 떠났다.

전북체육회는 27일 전북체육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신준섭 사무처장의 퇴임식을 가졌다.

이날 퇴임식에서는 신 처장의 주요 경력과 업적 소개, 기념패 전달, 퇴임사, 기념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신준섭 처장은 퇴임사에서 “사무처장으로 근무하면서 힘든 여정도 많았지만 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행복했다”며 “부족한 저를 믿고 체육 행정을 함께 해준 임직원분들, 그리고 모든 전북 체육인들에게 감사하고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 “직은 물러나지만 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할 수 있는 역할이 있다면 어디서든 노력할 것이다”며 “전북 체육이 발전할 수 있도록 임직원분들께서 더욱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국내 복싱 최초이자 전북 최초 올림픽 메달리스트인 신준섭 사무처장은 지난 2021년 9월 도 체육회 사무처장으로 취임한 뒤 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칼럼] 여성 외음부의 혹 ‘외음부 농양’, 방치 말고 바로 치료해야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전주 에코시티 '미산초등학교' 이전 재추진 찬반투표한다
  • 금연스틱 새로운 혁신 ! 비타민담배 비타센스 대용량 기가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