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6 15:02 (월)
군산 수상태양광 사업 성공 위해 11월 시민토론회 추진
상태바
군산 수상태양광 사업 성공 위해 11월 시민토론회 추진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10.28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새만금 수상태양광 공론화 사전 설문조사 실시
- 수상태양광 시민 투자, 아직 판단 어렵다 45%·긍정의견 42%

 

군산시가 성공적인 시민참여형 수상태양광 사업을 위해서는 균형 잡힌 정보가 제공될 필요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시에 따르면 새만금지역에 계획하고 있는 지역주도형 수상태양광 사업 공론화 사전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58%가 알고 있다고 응답했다.

 

하지만 성공적인 시민참여형 수상태양광 사업을 위해서는 시민들이 사업에 대해 판단할 수 있는 균형 잡힌 정보가 제공될 필요가 있음을 확인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시와 서울대 환경대학원이 새만금 수상태양광 사업의 사회적 수용성 향상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 일환으로 실시됐다.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실시된 설문조사는 군산에 거주하는 일반시민 총 1,114명이 참여했다.

 

설문에는 남성 561, 여성 553명이 참여했으며 60(29%) 이상이 가장 많았고 20(22%), 50(21%) 순이었다.

 

수상태양광 사업에 대해 알고 있습니까?’라는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의 58%그렇다고 대답했으며 48%모른다고 대답해 수상태양광 사업에 대한 정보 공유가 부족함을 알 수 있었다.

 

수상태양광 사업을 어떻게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 아직 판단하기 어렵다고 응답한 의견이 47%로 가장 높았고, 긍정의견이 37%로 부정의견 15%을 앞질렀다.

 

군산시민들이 투자에 참여하는 것을 어떻게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도 아직 판단하기 어렵다가 45%로 가장 높았고, 긍정의견이 42%, 부정의견이 13%로 나왔다.

 

이 같은 결과는 시민참여형 수상태양광 사업을 위해서는 시민들이 사업에 대해 판단할 수 있도록 균형 잡힌 정보가 제공될 필요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특히, ‘군산시 수상태양광 사업의 어떤 측면에 관심을 가지고 있습니까?’라는 질문에 시민들이 가장 높은 관심을 보인 것은 환경적 영향 50%, 경제적 이익 37%, 사회적 영향 7%, 기술적 안전성은 8%로 환경적 영향 및 경제적 이익에 비해 덜 관심을 가진 것으로 조사됐다.

 

시 관계자는 서울대 환경대학원과 협력해 오는 11월 중 시민 160명이 참여하는 수상태양광 공론화 시민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라면서 이를 통해 시민들의 정보 부족을 해소하고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사회적으로 수용성 높은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
  • 기획)김제시, 산업단지 상생발전 전략 모색으로 지역성장거점 육성 박차
  • (칼럼) 근골격계 통증 질환 치료 ‘프롤로 주사’ 주의사항
  • 정읍시 칠보면 소재지 지중화·정비사업 준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