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30 14:32 (화)
차상철 참교육희망포럼대표, 현대차 스타리아 생산물량 전주공장 이관 촉구
상태바
차상철 참교육희망포럼대표, 현대차 스타리아 생산물량 전주공장 이관 촉구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10.05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교육감 출마예정자인 차상철 참교육희망포럼 대표가 전북의 친환경 차세대 자동차 관련 인재 육성과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현대자동차 스타리아 생산물량 전주공장이관을 촉구했다.

차 대표는 "전주공장이 친한경 상용차 생산의 주요거점으로 발돋움하고 글로벌 상용차 산업을 주도하기 위해서는 고용안정과 생산물량확보가 우선 전제되어야 한다"며 이 같이 촉구했다.

그는 "전북의 차세대 인재들이 상용차 생산의 95%를 차지하는 전라북도와 글로벌 기업인 현대자동차를 통해 친환경 차세대 자동차산업을 주도해 나가도록 기계학습 및 다중센서 기반 공간 환경인식, 인공지능 환경인식기반 상용차 자율주행제어 교육을 위한 특성화고 공동실습소 인프라를 대폭으로 업그레이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도내에서 배출된 인재들이 진로와 진학, 취업을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대학과 산업체의 협력이 특성화고 진로교육에 연계되는 시스템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차 대표는 “과거 특성화고에서 교사로 근무한 것과 전북교육연구정보원의 원장으로 일하며 4차산업혁명이라는 격변의 시기에 맞춰 학교가 어떻게 달라져야 하는지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차세대 교육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클레이튼 NFT플랫폼 '클레이민트', 첫 번째 시리즈 완판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마음의 거리만은 더 가깝게
  • 과천 업무복합단지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분양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