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30 15:50 (금)
전북도, 공무원들의 입법 역량강화 '총력'
상태바
전북도, 공무원들의 입법 역량강화 '총력'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1.05.27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공무원의 입법역량 강화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도는 27일과 28일 양일간 도 및 시·군 공무원 70여명을 대상으로 자치법규 입안 및 운용능력 향상을 위한 법제교육을 비대면 수업으로 진행했다.

이번 법제교육은 공무원이 현장의 다양한 업무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실무 과목을 중심으로 진행하게 된다.

도는 지난해에만 도청 610건, 시·군 2662건 등 총 3272건의 자치법규(훈령·예규 포함)를 제·개정한 바 있다. 이는 평균 매달 20여 건의 자치법규를 제·개정한 셈이어서 이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공무원의 법제 역량은 중요할 수 밖에 없다.

도는 이번 교육을 통해 전문성과 실무적용 능력을 한층 끌어올려 권익보호 등 도민 불편 해소를 위한 자치법규 정비를 추진하고, 나아가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진관 도 법무행정과장은 "올해 법제교육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과 교육생들의 안전을 위해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운영한다"면서 "자치법규를 입안하는 공무원들이 법제교육을 통해 배운 것들을 실무에 잘 적용해 불합리한 규제가 담긴 조례들을 정비하는 등 도민들의 권익 향상에 힘써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