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2 10:04 (월)
‘대마 흡연’ 기금운용본부 전 직원 1명 법정행
상태바
‘대마 흡연’ 기금운용본부 전 직원 1명 법정행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1.01.31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이 대마를 피운 혐의를 받고 있는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직원 가운데 1명을 기소했다.

전주지검은 지난 29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대마) 혐의로 전 대체투자 부서 소속 책임 운용역  A씨에 대해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다만 검찰은 A씨와 함께 대마를 피운 혐의를 받는 나머지 3명에 대해서는 기소유예 처분을 내렸다.
 
A씨 등은 지난해 2∼6월께  전주에 있는 한 운용역의 주거지에서 모두 6차례에 걸쳐 대마초를 피운 혐의를 받고 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
  • 효용·가치지향적 ‘비전전북’ 로드맵을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