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2 18:38 (금)
전북경진원, 2024년 ‘희망리턴패키지 경영개선·재창업사업화’ 주관기관 3년 연속 선정
상태바
전북경진원, 2024년 ‘희망리턴패키지 경영개선·재창업사업화’ 주관기관 3년 연속 선정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4.02.20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영위기 및 폐업(예정) 소상공인의 경영개선 및 재창업 사업화 지원
- 사업장 현장진단, 교육, 멘토링, 사업화 지원(최대 220만원) 등
- 경영진단 159개사, 멘토링 881회, 사업화 98개사 지원

전북특별자치도경제통상진흥원(원장 윤여봉, 이하 경진원)은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추진하는 ‘2024 희망리턴패키지 경영개선·재창업사업화’주관기관으로 3년 연속 선정됐다.

경진원은 전북 권역의 희망리턴패키지 주관기관으로서 2022년부터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위해 경영진단 159개사, 멘토링 881회, 사업화 98개사 등을 지원해오고 있다. 지난해와는 달리 올해에는 폐업(예정) 소상공인들을 위한 ‘재창업 사업화’ 프로그램이 추가돼, 지원범위가 확대됐다.

경영위기 및 폐업(예정)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경영진단+경영개선교육+경영개선 사업화’와 ‘재창업교육+재창업사업화’를 통해 소상공인 경영안정화와 재창업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희망리턴패키지 사업의 지원대상은 매출액 감소, 저신용 소상공인 또는 특별재난지역·고용위기 등 특별지정지역 소재 소상공인이다. 2024 희망리턴패키지 소상공인 모집은 2월 말 모집공고 예정이며, 이번 사업은 올해 11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윤여봉 원장은 “희망리턴패키지 사업은 소상공인들이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교육, 마케팅, 사업화 지원금 등 다양한 연계지원을 제공하는 패키지 사업으로 지역사회 발전과 소상공인들의 경제적 안정에 기여할 것”이라며 “소상공인의 폐업부담을 경감하고 신속한 재기를 지원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사업운영을 통해 축적한 경험와 협력관계를 기반으로 2024년에는 더욱 심화된 시각으로 사업을 전개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고, 동시에 급변하는 사회적 환경을 고려해 경진원의 다양한 연계사업을 적극 활용하며 안정적인 사업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전북혈액원, 생명나눔업무 협약식
  • '2024 WYTF 전국유소년태권왕대회'서 실버태권도팀 활약
  • 남경호 목사, 개신교 청년 위한 신앙 어록집 ‘영감톡’ 출간
  • 옥천문화연구원, 순창군 금과면 일대 ‘지역미래유산답사’
  • 전민일보배 야구대회 초대 우승 '캡틴 코리아산업'…준우승 '세아베스틸'
  • ㈜제이케이코스메틱, 글로벌 B2B 플랫폼 알리바바닷컴과 글로벌 진출 협력계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