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9 16:49 (금)
새로운 전북특자도를 위해...제43주년 전라북도 도민의 날 기념식 개최
상태바
새로운 전북특자도를 위해...제43주년 전라북도 도민의 날 기념식 개최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3.10.25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민의 단합과 지역사회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이어온 '제43회 전라북도 도민의 날' 기념식이 올해도 개최됐다.

25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모악당에서 열린 이번 기념식에는 도내 기관 및 단체장을 비롯해 전북인대상 수상자, 출향도민, 그리고 일반 도민들 1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128년 전라북도 시대를 떠나 보내며, 새로운 전북의 재도약을 열망하는 14개 시·군 각계각층의 도민들이 한데 모여 전북인으로서 자긍심을 고취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도립국악원의 창극단과 관현악단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기념영상 상영, 도민헌장 낭독, 자랑스러운 전북인대상 시상, 기념사, 축하 영상 메시지 시청, 축하 공연으로 진행됐다.

자랑스러운 전북인대상은 혁신, 경제, 문화, 나눔 4개 분야로 각각 고성민 피앤엘세미 대표이사, 백청열 새눈 대표이사, 김혜미자 색지장, 김홍식 전북도시가스 대표이사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했다.

또한, 올해로 43돌을 맞이하는 도민의 날을 기념해 한덕수 국무총리, 강원특별자치도지사, 광주광역시장, 전라남도지사와 재경도민회장, 지역 국회의원 등 도내외 주요 인사가 축하영상메시지를 통해 새로운 전북의 힘찬 출발을 응원했다. 

김관영 지사는 기념사를 통해 "전북도민들의 단합된 힘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열정에 자부심을 느낀다"며 "내년에는 더 큰 전북, 더 새로운 전북에서 뵙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
  • 아이젠카, 신차 장기렌트카 리스 최대 30% 특가판매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