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4 19:21 (화)
'변기 영아 살해' 낙태약 판매한 20대...검찰 징역 3년 구형 
상태바
'변기 영아 살해' 낙태약 판매한 20대...검찰 징역 3년 구형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2.08.17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태약을 먹고 조산한 아이를 변기물에 빠드려 숨지게 한 사건과 관련해 낙태약을 판매한 20대에게 검찰이 징역 3년을 구형했다.

17일 약사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A(29)씨에 대한 첫 공판이 전주지법 형사제5단독(부장판사 노미정) 심리로 열렸다.

이날 A씨의 변호인은 "택배 발송 만으로 큰 돈을 벌 수 있다는 말에 현혹돼 사건에 가담하게 된 것"이라며 "이 약이 건강보조식품인 줄 알았다가 나중에서야 불법 약물임을 알았다"고 말했다.

이어 "A씨가 구속 후 2개월간 구금돼 있으면서 자신의 잘못을 반성하고 있고 사건 전력이 5일로 짧은 점, 재범 가능성이 낮은 점 등을 고려해 집행유예로 선처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에 검찰은 "피고인에게 징역 3년을 구형해달라"고 요청했다.

A씨에 대한 선고 공판은 오는 9월 14일 열릴 예정이다.
이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수장절 온라인 세미나 개최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동상이몽 이현이 테일러 푸룬, 어디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