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8 14:46 (목)
팔복동에 반려동물 놀이터 ‘같이가개’ 조성
상태바
팔복동에 반려동물 놀이터 ‘같이가개’ 조성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2.06.14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팔복동 효성 전주공장 인근에 반려인과 반려동물이 함께 여가를 즐길 수 있는 반려동물 놀이터가 조성된다.

전주시 농업기술센터는 지속적인 반려가구 확산에 맞춰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사업의 마무리 공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전주지역 최초로 들어서는 반려동물 놀이터는 ‘같이가개’라는 이름으로 팔복동 첨단산업단지(3-1단계) 공원 부지에 약 7000㎡ 규모로 조성된다. 이달 중 준공을 목표로 막바지 공사가 한창이다.

이곳은 반려인과 반려동물의 안전한 이용을 위해 중·소형견 구역과 대형견 구역으로 분리되며 관리실 및 화장실 등 관리시설, 주차장 26면, 휴게공간 등 편익시설, 반려동물을 위한 동물 친화 놀이시설 및 쉼터 등으로 조성된다.

시는 공사가 완료되면 개장식을 시작으로 자체 수립한 관리 및 운영 지침에 따라 시범 운영에 들어간 후 놀이터 이용 시 불편사항과 문제점 등을 보완 후 정식 운영에 나설 계획이다.  

박용자 전주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전주에 처음으로 반려동물 놀이터를 조성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반려 동물과 반려인이 함께 맘껏 뛰어놀며 즐길 수 있는 여가 공간 제공으로 동물에 대한 인식 변화는 물론이고 반려인과 비반려인이 함께 화합하며 공존하는 성숙한 반려 문화 정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광주 ‘선운 더브이 레브리티' 7월 29일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