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6 15:02 (월)
 완주, ‘2021도서관의 날’연다
상태바
 완주, ‘2021도서관의 날’연다
  • 서병선 기자
  • 승인 2021.10.20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 읽는 지식도시 완주군(군수 박성일)에서 ‘도서관의 날’이 열린다.

20일 완주군은 매년 10월에 열리던 완주군 도서관 대표축제 ‘북적북적 페스티벌’을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지난해와 동일하게 ‘도서관의 날’ 행사로 대체해 진행한다고 밝혔다. 

오는 23일 열릴 도서관의 날은 관내 공공도서관(5개관)과 작은도서관(6개소)에서 분산해 개최된다.

우선 중앙도서관에서는 ‘우리가 GREEN 울타리’가 열린다. 권오준 생태동화 작가와 함께 스토리텔링이 있는 가족 체험형 울타리를 만들어본다. 다만 이 행사는 4주 연기돼 내달 20일 진행된다. 

삼례도서관에는 구절초 꽃받침, 책갈피 만들기가 둔산영어도서관은 으랏차차 조선실록 수호대 강연, 에코백·우드버닝 도마, 장서인(책도장), 책 한 모금 머그컵, 우리가족 작은도서관(책꽂이, 장부) 만들기가 이어져 눈길을 끌 예정이다. 

고산도서관은 어린이 다문화 인형극 ‘사랑의 빠진 개구리’, 콩쥐팥쥐도서관은 식물가드닝, 동화 속 과자, 나만의 에코백 만들기, 원화프린팅, 주민참여 작품전시, 바디 페인팅, 풍선아트를 준비했다.

완주군 작은도서관 6개소에서도 그림책 테라피, 사계절 우리전통놀이(투호 전래놀이), 내가 만드는 작은 정원, 펠트로 만드는 나만의 북커버, 독서회 추천도서 전시, 기후위기 강연, 영어 낭독극 등 각각의 특색있는 프로그램들을 준비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도서관의 날을 통해 각 도서관의 특색을 살펴보는 것도 흥미로울 것이라 생각한다”며 “이번 행사가 코로나 시국에 지쳐있는 군민들의 일상에 활기를 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앞으로도 다양한 연령에게 건강한 독서문화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적북적 페스티벌은 완주군과 ‘책 읽는 지식도시 완주 추진위원회’가 주최·주관하고, 도서관을 기반으로 하는 독서회와 군민의 자발적인 참여로 완성이 되는 독서진흥사업이다.
 
행사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완주군립중앙도서관 홈페이지 (http://lib.wanju.go.kr/)를 참고하거나 각 도서관으로 문의, 신청하면 된다./완주=서병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
  • 기획)김제시, 산업단지 상생발전 전략 모색으로 지역성장거점 육성 박차
  • (칼럼) 근골격계 통증 질환 치료 ‘프롤로 주사’ 주의사항
  • 정읍시 칠보면 소재지 지중화·정비사업 준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