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30 15:50 (금)
전북농협, 산지 온라인지역센터 개소
상태바
전북농협, 산지 온라인지역센터 개소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1.07.22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 ‘산지 온라인지역센터’를 22일 지역본부 8층에 개소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 ‘산지 온라인지역센터’를 22일 지역본부 8층에 개소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농산물 온라인유통 대변화 일환으로 산지에서 손쉽게 상품을 개발해 소비자에게 온라인으로 저렴하게 판매할 수 있는 공간인 ‘산지 온라인지역센터’를 22일 지역본부 8층에 개소했다.

이날 개소식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 농협경제지주 유튜브 채널 ‘농담톡톡’을 통해 전국으로 생중계됐다. 

이어 개소 기념으로 실시된 라이브커머스 1호 상품으로 준비된 남원 복숭아 2.5KG 600박스를 전량 판매했다.

농협은 향후 온라인사업의 최대 격전지는 농식품 분야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기존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미곡종합처리장(RPC) 등의 기존 인프라와 연계한 온라인 사업체계를 구축하고자 온라인지역센터를 개설했다. 

이를 통해 지역 내 농산물에 스토리텔링, 상품소개 등 콘텐츠를 입힌 뒤 다수의 온라인 몰(네이버, 카카오, 11번가 등), 라이브커머스 채널 등을 통해 소비자에게 직접 판매하는 농협형 이커머스를 담당한다. 

또한, 산지농협이 다수 온라인몰에서 손쉽게 판매할 수 있도록 상품소싱 오픈플랫폼을 자체 개발해 변화하는 온라인 시장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고, 농업인의 온라인 교육, 회의 등 디지털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온라인 협업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위 방식은 중국 알리바바의 농촌지역 온라인 대행사업인 타오바오촌을 벤치마킹한 것으로 전라북도 각 지역별 산지어시스턴트를 활용해 농업인이 생산한 농식품을 온라인으로 판매하는 한국형 타오바오촌 모델로 올해 추가적으로 전북지역에 6개소를 설치하고 3년 안에 20개소를 개설할 예정이다.

정재호 본부장은 “오늘 개소한 온라인지역센터는 온라인 판매사업의 초석이 될 것”이라면서“그동안 다소 복잡한 절차와 유통업체 주도로 수동적으로 가격 경쟁에 대응했다면 앞으로는 산지농협 중심의 온라인 농식품 공급생태계를 구축해 온라인 시장의 주역으로 자리매김 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