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1 18:48 (화)
순창군, 저소득층 암환자 의료비 최대 300만원 지원
상태바
순창군, 저소득층 암환자 의료비 최대 300만원 지원
  • 손충호 기자
  • 승인 2021.07.21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이 보건복지부 ‘암환자 의료비 지원기준 변경고시’에 따라 지난 1일부터 저소득층 암환자의 의료비를 확대하는 사항에 대해 적극 홍보에 나서고 있다. 
 현행 의료급여수급자 및 건강보험가입자 중 차상위 본인부담경감대상자인 성인 암환자에 대한 암환자 의료비 지원금이 기존 220만원에서 300만원으로 확대됐다. 기존에는 급여 본인부담금(한도120만원), 비급여부담금(100만원)으로 나누어져 있던 지원금 구분도 사라졌다.
 이와 함께 건강보험료 하위 50%이하 대상자 중 국가 암검진(5대 암종)을 통해 암 판정을 받은 성인 암환자 및 폐암환자에 대한 신규지원은 7월 1일부터 중단됐다. 
 이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에 따라 암 치료에 대한 본인 부담이 크게 낮아진 점과 재난적 의료비 지원사업 등 유사한 사업이 있는 점이 고려되었다.
 다만 6월 30일까지 국가암 검진을 받은 군민 중 지원기준 해당자 가운데 만 2년 이내에 5대 암(위암, 대장암, 간암, 유방암, 자궁암)이나 폐암을 진단 받은 대상자에 한해서는 기존과 같이 의료비 지원신청이 가능하다.
 순창군보건의료원 정영곤 원장은 “변경된 의료비 지원기준을 적극 홍보해 건강관리에 취약한 저소득층 주민들에게 더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순창=손충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부영그룹, 가을장마 및 태풍 대비 재해 예방 위해 선제적 대비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칼럼]사랑니 발치, 무조건 해야 하는 걸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