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6 11:25 (수)
김제시 의회사무국 직원, 영농철 맞아 일손 돕기 봉사활동 나서
상태바
김제시 의회사무국 직원, 영농철 맞아 일손 돕기 봉사활동 나서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1.06.11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의회사무국 직원들은 지난 11일 금산면 감나무 재배 농가를 찾아 영농철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위해 봉사활동에 나서 호평을 받았다.

이날 직원들은 냉해 피해로 발생한 1,000여평의 감나무밭에서 가지 순치기, 잡초제거 등의 작업을 하며 코로나19로 인해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힘을 보탰다.

농가주는 “올해는 인력이 없어 어려움을 겪던 중 시 의회 직원들의 손길이 큰 도움이 됐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에 김영자 의장은 “연중 농촌 일손부족이 가장 극심한 시기에 농가를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직원들이 힘을 모았다며, 이여세를 몰아 앞으로도 일손돕기에 나섬과 동시에 지역사회와 어려움을 함께 공유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