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4 09:35 (수)
장수군, 주민편익을 위한 소규모 보존부적합 군유재산 매각 추진
상태바
장수군, 주민편익을 위한 소규모 보존부적합 군유재산 매각 추진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1.05.13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은 재산 활용가치가 없거나 보존이 부적합한 소규모 군유재산 토지를 수요자에게 매각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매각대상 토지는 사유지에 일부 편입되거나 인근에 위치해 실수요자에게 꼭 필요한 군유재산이다.
군은 향후 활용도 분석 및 토지 이용현황 등 현장 조사를 거쳐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향후 군은 소규모 보존부적합 재산에 대한 매수신청을 받은 후 법적검토와 현장확인을 거쳐 적극적으로 매각할 계획이다.
주요 매각대상은 재산의 위치와 규모·형태 등을 토대로 활용 가치가 없거나 군유지 이외의 토지와 합필이 불가피한 토지, 경작용으로 5년 이상 대부한 토지 등이다.
단, 공공용으로 사용중인 토지, 장래 행정목적에 필요한 토지, 면적이 일정규모를 초과하는 토지 등은 매각대상에서 제외된다.
홍두표 재무과장은 “소규모 보존부적합 군유재산을 실수요자에게 매각하여 토지이용 불편을 해소하고 관리비용 절감 및 세외수입 증대로 자주재원 확충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
  • 효용·가치지향적 ‘비전전북’ 로드맵을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