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2 06:39 (토)
정읍시, 동학농민혁명 127주년 ‘갑오년 만석씨’ 특별공연
상태바
정읍시, 동학농민혁명 127주년 ‘갑오년 만석씨’ 특별공연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5.12 0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5일~6일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24일부터 티켓링크서 예매 시작

동학농민혁명 127주년을 기리는 특별공연 갑오년 만석씨65일부터 6일까지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연지홀에서 펼쳐진다.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혀온 소리극 갑오년 만석씨’(작가 사성구, 연출 주호종)는 정읍시와 시립국악단이 기획·제작했다.

이 작품은 동학농민혁명이라는 비장하고도 엄숙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지만 비장미와 비극으로 일관하지 않고 민중의 해학과 웃음이 함께 담겨있다.

동학농민혁명의 회오리 속에 천민백정 만석과 녹두장군 전봉준의 가슴 뜨거운 감동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특히, 인간이 하늘이 되는 세상을 만들기 위한 두 주인공의 분투와 우정 어린 브로맨스는 만석이 관군의 추격 속에서 처형당한 전봉준의 시신을 찾아 고향으로 내려오는 장면에서 극대화된다.

웃음과 눈물, 감동과 환희가 아리랑고개처럼 굽이치면서 동학농민혁명의 감동을 증폭시킨다.

공연은 8세 이상 관람할 수 있으며, 관람료는 전 좌석 5000원이다.

장애인과 국가유공자, 65세 이상 어르신은 50% 할인받을 수 있고, 초중고 학생은 30% 할인된다.

입장권은 티켓링크(1588-7890)를 통해 이달 24일부터 예매할 수 있다.

사성구 작가는 동학농민혁명의 불길은 훗날 항일의병운동과 3.1만세운동, 광주민주화운동으로 이어진 우리 민족의 개벽이라면서 갑오년 만석씨가 가장 낮은 곳에서 가장 높은 곳으로 외치는 절절한 함성에 귀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정읍시립국악단장 주호종 연출은 세계 수많은 사람의 가슴에 프랑스혁명을 꽃피운 뮤지컬 레미제라블처럼 이 작품이 동학농민혁명의 혁신적 공연 콘텐츠로 자리매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정세균과 노무현, 5.18 민주화운동의 시대정신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순창 출신 노형욱 국토부 장관, 도내 환영 분위기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