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07 21:09 (금)
군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 위기세대 고용·복지 민원 해결 역할 톡톡
상태바
군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 위기세대 고용·복지 민원 해결 역할 톡톡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04.15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가 시민들이 쉽고 편하게 필요한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고용, 복지, 서민금융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지원하고 있다.

 

실제 나운동에 거주하는 이모(50)씨는 최근 남편의 급작스러운 사망 이후, 병환이 깊은 시어머니와 두 자녀의 생계를 책임지기 위해 일자리를 찾고 있었다.

 

그러던 중 채무 불이행으로 인해 재산이 압류될 위기에 처하자 절박한 심정으로 고용복지플러스센터를 찾았다.

 

이씨는 우선 국민취업지원제도를 통해 구직활동 지원금을 포함한 종합적인 취업 서비스를 받고 취업에 성공했다.

 

이어 복지상담을 통해 저소득 위기가구에 대한 생계비 100만원을 지원받아 압류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됐다.

 

김주홍 복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시민들의 어려움이 증대되고 있다. 생계 위기에 처한 시민들이 조기에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복지서비스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세계 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 성대히 마쳐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