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30 03:38 (금)
부안군 주산면 인천마을 생생마을만들기 본격 시작
상태바
부안군 주산면 인천마을 생생마을만들기 본격 시작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1.04.09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주산면 인천마을(이장 양정숙)이 아름다운 농촌 만들기 위해 팔을 걷어부쳤다.

지난 8일 인천마을 주민들이 생생마을 만들기 사업 일환으로 마을을 감싸고 있는 천길을 따라 홍설 10,000주를 식재, 꽃길을 조성하여 마을가꾸기에 모범을 보이고 있다.

인천마을 양정숙 이장은 “마을 주민들이 힘을 모아 마을을 더욱더 아름답게 만들면서 화합의 기회를 가지게 되어서 보람을 느낀다.” 고 말했다.

정춘수 주산면장도 “주산면의 다른 마을도 생생마을 만들기 사업에 적극 동참하여 살고싶은 마을, 활기찬 주산면으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마을은 2021년도 생생마을만들기 기초단계에 선정되었고 내년에도 공모사업에 도전할 계획이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