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3 00:35 (금)
고창군 대산면 매산리 일원, 2021년 지적재조사사업 지구 선정
상태바
고창군 대산면 매산리 일원, 2021년 지적재조사사업 지구 선정
  • 전민일보
  • 승인 2021.03.29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은 대산면 매산리 일원 매산지구가 ‘2021년 고창군 지적재조사사업 지구’로 지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이에 따라 군은 2021년 하반기 경계확정을 목표로 국비 1억9000여만원을 투입해 현지조사와 측량을 실시한다.

 

지적재조사사업은 토지의 실제현황과 지적도면이 일치하지 않는 지적불부합 지역에 대하여 지적공부 등록사항(경계, 면적 등)을 바로 잡는다.

 

또 지적도면의 경계를 서계측지계좌표로 전환해 국토의 효율적 관리와 국민의 재산권을 보호하기 위한 사업으로 추진하는 장기 국책사업이다.

 

‘매산지구’는 고창군 대산면 매산리, 산정리 일원으로 사거1·2·3·4 및 신방마을 주거지와 농경지 일부를 지칭한다.

 

그간 이곳은 토지의 실제이용 현황과 지적공부상 경계가 다른 곳이 많고, 지적불부합이 복합적으로 산재해 지적재조사 사업추진이 필요했다. 이에 군은 지적재조사사업의 지구지정을 받기 위해 토지소유자 74%와 토지면적의 73%의 동의를 얻어 전라북도에 지구지정 신청을 했고 최근 승인을 받았다.

 

고창군 관계자는 “지적재조사사업이 완료되면 현실에 부합하는 지적경계가 확정되고, 좌표로 관리되는 디지털 지적이 구축될 것”이라며 “토지소유자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
  • 기획)김제시, 산업단지 상생발전 전략 모색으로 지역성장거점 육성 박차
  • ‘업리치’, 업비트 인공지능(AI) 코인 자동매매 프로그램 정식 출시
  • (칼럼) 근골격계 통증 질환 치료 ‘프롤로 주사’ 주의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