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0 13:23 (월)
휴비스, 어려운 이웃들에게 이불세트 기부 
상태바
휴비스, 어려운 이웃들에게 이불세트 기부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1.03.25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비스(대표이사 신유동)는 코로나19로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자사 제품으로 만든 이불세트를 기부했다.
휴비스(대표이사 신유동)는 코로나19로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자사 제품으로 만든 이불세트를 기부했다.

 

화학소재 전문기업 휴비스(대표이사 신유동)는 전북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이 꽃샘추위에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도록 이불 세트를 기부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휴비스는 자사 제품을 활용해 만든 이불 20세트를 기부단체인 사단법인 전주연탄은행에 전달했다. 

이번 기부는 휴비스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인 ‘희망키움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매년 결식아동의 식사 지원, 유니폼 지원, 도서 지원 등에 이어 추가로 생활물품을 지원하는 것이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경제적으로 더 취약한 소외 이웃들에게 더 많은 관심과 도움이 필요하다는 생각에서 비롯된 선행이다. 

휴비스 고성욱 전주공장장은 “따뜻한 봄바람이 불어오는 3월이지만 사그라들지 않는 코로나19 확산세로 가정 형편이 어려운 저소득층은 여전히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불의 온기가 꽃샘추위는 물론, 소외 이웃들의 얼어있는 몸과 마음까지 녹여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휴비스는 매년 ‘희망키움 방학한끼’, ‘희망키움 유니폼 지원’ ‘희망키움 연탄배달’ 등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지속적으로 나눔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
  • 국산 첫 전투기 KF-21 보라매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어린이날, 붐비는 전주동물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