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0 14:42 (월)
전주시, 코로나19백신 예방접종 모의 훈련
상태바
전주시, 코로나19백신 예방접종 모의 훈련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02.23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오는 26일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본격 개시를 앞두고 시행착오 최소화를 위한 백신접종 모의 훈련을 했다. 전주시와 완산소방서는 23일 평화보건지소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최명규 전주부시장, 완산소방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문 예방접종 대비 사전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모의훈련은 코로나 19 방문 예방접종 시 신속·정확한 대응으로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고 절차상 문제점을 파악하는 동시에 부족한 부분에 대한 개선 방안을 찾기 위한 취지로 열렸다. 이번 모의훈련은 1개팀 2개조의 방문 접종인력이 노인요양시설에 방문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행하고, 시행 후 이상반응을 호소하는 환자를 신속하게 이송해야 하는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구체적으로 백신 관리, 백신 수령 및 인계, 예방접종 실시, 이상반응 모니터링, 전산등록 등 접종 후 조치 등 5단계로 이어졌다. 보건소는 모의훈련에서 백신 약병인 바이알(Vial)을 흔들지 말아야하고 개봉 후에는 바이알에 개봉일자를 표기해야 하는 등 취급 시 주의해야 할 사항을 실제 상황처럼 설명했다. 또 접종이 완료된 후에는 이상반응이 나타날 경우에 대비한 후송훈련도 했다.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은 오는 26일부터 65세 미만 요양시설과 정신요양·재활시설 입소자와 종사자를 대상으로 1차 접종이 시행된다. 1차 접종은 방문 접종으로 진행되며, 23개소 671명이 대상자다.  2분기에는 65세 이상 시민과 노인재가복지시설 이용자 및 종사자, 3분기에는 만성질환자와 19~64세 성인, 4분기에는 미접종자와 2차 접종자를 대상으로 접종이 이어지게 된다.

앞서 시는 지난 22일 화산체육관에서 행정안전부 코로나19 예방접종지원단과 경찰,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전력공사 관계자 등과 함께 접종센터 우선선정 대상지 합동점검을 열고 시설기준 등에 대해 면밀히 확인했다. 이와 관련 정부가 접종대상자들을 대상으로 예방접종 동의여부를 조사한 결과 전주시민 중 97.7%가 동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승수 시장은 “대규모 백신 접종은 지금까지 한번도 경험해보지 않은 초유의 일이자 시민 건강과 직결된 일인 만큼 각별한 대비와 만반의 훈련이 필요하다”면서 “전문가 및 협력기관과 힘을 합해 빠르고 안전하게 접종을 진행하여 시민들이 조속히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
  • 국산 첫 전투기 KF-21 보라매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어린이날, 붐비는 전주동물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