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06 17:56 (목)
전주시, 임산부 상황별 맞춤형 지원 사업 추진
상태바
전주시, 임산부 상황별 맞춤형 지원 사업 추진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02.01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보건소(소장 김신선)가 저출생 위기를 극복하고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관리를 돕기 위해 임신 전부터 출산 후 양육에 이르기까지 상황별 맞춤형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혼인 전 예비부부와 임신을 앞둔 신혼부부(혼인신고 후 2년)를 대상으로 건강검진을 지원한다. 혈액검사 등 24종의 검사와 풍진 예방접종이 무료로 제공된다. 또 난임부부의 경제적 부담을 해소하기 위한 시술비도 지원한다.

체외수정 시술비의 경우 1회당 최대 110만원까지, 인공수정 시술비의 경우 1회당 최대 30만원 한도에서 지급된다. 이와 함께 임신부와 태아의 건강을 증진시키기 위해 각 시기별로 필요한 영양제도 지원한다. 엽산제는 임신 진단 시부터 12주까지 최대 3개월분, 철분제는 16주 이후부터 분만 시까지 최대 6개월 분을 제공한다. 여기에 임신부터 영·유아기까지 의료기록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주는 표준모자보건수첩도 제공된다.

이와 함께 시는 산모와 신생아를 대상으로 다양한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기준중위소득 120% 이하의 출산가정의 경우 건강관리사가 방문하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를 지원받을 수 있다. 건강관리사는 산모의 영양관리와 산후체조, 산모와 신생아 관련 세탁물 관리, 신생아 돌보기 보조, 감염 예방 관리 등을 돕게 된다. 또 분만 후 2~8주 사이의 산모를 대상으로 산후우울증 선별검사가 진행되며, 6개월 이내 출산한 산모에게는 1인당 최대 20만원 한도로 산후 치료 관련 진찰료와 주사료, 수술료, 검사료 등도 지원된다.

이외에도 저소득층 영아(0~24개월) 가정에는 기저귀와 조제분유를 지급되고, 의료급여 수급권자인 영유아에는 생애주기별 건강검진도 지원된다.  사업별 지원 자격이나 지원 방법, 제출 서류 등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보건소 홈페이지(health.jeonju.go.kr)에서 확인하거나 전주시보건소 건강증진과 모자건강팀(063-281-6281)으로 전화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시보건소 관계자는 “임신 전부터 출산 후 양육에 이르기까지 맞춤형 지원을 통해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세계 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 성대히 마쳐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미국 기술주 ETF 2종 거래고객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