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8 18:39 (월)
전북현대, 티아고 영입 최강 공격진 구축
상태바
전북현대, 티아고 영입 최강 공격진 구축
  • 박종덕 기자
  • 승인 2018.01.15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현대가 브라질 공격수 티아고를 영입해 K리그 최고의 공격진을 갖추게 됐다
 
15일 전북은 사우디 알 힐랄 소속이었던 티아고를 3년 계약으로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포항과 성남에서 뛰며 이미 K리그에서 검증을 마친 티아고는 기존의 이동국, 김신욱, 로페즈로 이어지는 공격라인에 힘과 스피드를 더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브라질 특유의 유연함을 이용한 측면 돌파와 순간 스피드를 겸한 드리블이 장점인 티아고는 주무기인 왼발에서 나오는 크로스가 날카로워 다양한 공격 옵션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티아고는 브라질의 명문 산토스FC 유스 출신으로 일찍이 잠재력을 인정받아 2011년에 프로팀으로 입단했다.  
 
이후 산토스를 떠나 브라질의 아메리카 미네이루, 파라냐 등에서 활약하며 실력을 인정받았고 2015년 포항 스틸러스로 이적하며 K리그 무대를 밟았다.
 
2015시즌 후 성남FC로 자리를 옮긴 티아고는 K리그 2016시즌 전반기 동안 19경기에 출전해 13득점 5도움의 뛰어난 기록으로 자신의 능력을 입증하며 그해 여름 사우디아라비아 명문클럽 알 힐랄의 러브콜을 받고 이적했다.
 
최강희 감독은 “티아고의 합류로 팀의 측면 공격력이 더욱 강해졌다”며 “기존의 공격 자원들과 함께 더욱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며 K리그와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분명히 큰 역할을 해줄 것이다”고 말했다. 
 
티아고는 “전북이 아시아 챔피언의 영광을 다시 재현할 수 있도록 팀에 보탬이 되고 싶다”며 “팬들이 기대하는 모습 그 이상을 경기장에서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박종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악몽된 핼러윈… 서울 이태원 압사 참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