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9 01:05 (화)
전국장애인체전 전북선수단 결단식
상태바
전국장애인체전 전북선수단 결단식
  • 박종덕 기자
  • 승인 2017.09.07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도 높은 훈련을 소화하고, 제37회 전국장애인체전 결전의 준비를 끝낸 전북선수단이 7일 전북체육회관 1층 장애인전용체육센터에서 결단식을 했다.

이날 결단식은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한완수 전라북도의회 문화건설안전위원장, 도장애인체육회 임원 및 경기연맹장 등 관계자 200여명의 격려 속에 필승 결의를 다짐했다.

전북선수단은 오는 15일부터 19일까지 4일 간 충북 일원에서 열리는 제37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24개 종목에 416명의 선수단을 파견한다.

이번 대회에서 주목할 선수들을 보면 육상트랙의 전민재 선수가 14년 연속 대회 3관왕을 노리고 지난대회 신인선수상을 수상했던 임준범 선수가 대회 5관왕에 도전한다.

또한 5년 연속 3관왕과 본인의 한국신기록 갱신을 목표로 출전하는 육상필드의 김정호 선수도 기대하고 있다.

또한 2017 삼순데플림픽 메달리스트 태권도 최혜성 선수,  우리도 소속 국가대표 선수(배드민턴 손옥자, 볼링 문경호, 펜싱 진희효, 론볼 서종철 선수 등)들이 메달에 근접해 있다.
 
특히 탁구 박정선, 펜싱 류은환, 농구 조진수, 배드민턴 조현우, 조하나, 육상 문성호, 조형관 선수가 꿈나무·신인선수 발굴·육성 사업을 통해 배출된 우수한 신인 선수들로 대회 첫 출전 성과도 주목되고 있다.

이밖에 구기종목에서는 남·여자 좌식배구, 뇌성·청각축구, 지적농구, 여자 골볼, 개인종목으로는 육상, 론볼, 볼링, 수영, 역도, 배드민턴, 휠체어펜싱의 활약이 기대된다.

송하진 지사는 “최근 2023 세계잼버리대회를 어려운 여건에서도 새만금에 유치하는데 성공한 기세로 승전보를 울려주시길 당부하며, 경기 때까지 컨디션 유지 잘 하시고 자긍심과 자부심을 갖고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박종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