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2 18:38 (금)
전북 학교비정규직 총파업 180여개교 급식·돌봄 차질
상태바
전북 학교비정규직 총파업 180여개교 급식·돌봄 차질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3.04.02 2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가 총파업에 돌입하면서 도내 일부 학교들이 급식에 차질을 빚었다.
 
지난달 31일 전북도교육청과 전북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에 따르면 이번 총파업에 도내 학교 비정규직 7035명(810개교) 중 1011명(218개교)이 파업에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세부적으로는 유치원 7곳·17명, 초등학교 149개교·701명, 중학교 35개교·156명, 고등학교 25개교·122명, 특수학교 2개교·15명으로 파악됐다.

파업 참여자는 조리종사원이 726(29.7%)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돌봄전담사 114(15.2%)명, 경비원·미화원 등 시설관리원 52명(3.8%), 특수교육 지도사 24명(6.1%), 교무실무사 23명(2.7%), 통학버스 안전지도사 8명(209%), 영양사 4명(1.7%) 순이었다.

이날 실시된 총파업으로 도내 179개 학교에서는 점심으로 도시락, 빵·우유 등 대체 급식이 제공됐다.

급식을 하지 않은 학교는 1개교로 파악됐다.  

급식과 함께 돌봄교실도 멈췄다. 도내 돌봄교실 학교 20곳(4.7%)가 운영되지 않았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파업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대응 매뉴얼 등을 학교에 전달했다"며 "학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적극 대처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전북혈액원, 생명나눔업무 협약식
  • '2024 WYTF 전국유소년태권왕대회'서 실버태권도팀 활약
  • 남경호 목사, 개신교 청년 위한 신앙 어록집 ‘영감톡’ 출간
  • 옥천문화연구원, 순창군 금과면 일대 ‘지역미래유산답사’
  • 전민일보배 야구대회 초대 우승 '캡틴 코리아산업'…준우승 '세아베스틸'
  • ㈜제이케이코스메틱, 글로벌 B2B 플랫폼 알리바바닷컴과 글로벌 진출 협력계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