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4 11:13 (금)
황주태 신임 전북광역자활센터 센터장 부임
상태바
황주태 신임 전북광역자활센터 센터장 부임
  • 전민일보
  • 승인 2009.09.03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관의 인화가 내부 업무의 효율성과 대외 경쟁력을 가집니다.”
2일 황주태(59·사진) 신임 전북광역자활센터 센터장은 화목하고 긍정적인 직장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화합은 에너지를 하나로 모아 업무추진에 매진할 수 있는 긍정적인 효과를 발휘할 뿐 아니라 어려운 일을 이겨내고 처리하는 원동력이 된다는 것.
황 센터장은 “차질 없는 업무준비와 창조적인 업무추진으로 현장 중심의 업무를 완벽하게 해낼 것”을 강조하며 “사람을 만나고 의견을 듣고 대안을 찾는 현장위주의 광역자활사업으로 공감대를 형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특히 자활사업 참여주민과 지역자활센터, 각 시·군, 중앙자활센터의 교량역할은 물론 ‘골고루 잘사는 따뜻한 전북’을 강조하고 있는 도의 복지정책과 연계한 전방위적 자활복자사업을 고민할 계획인 것.
마지막으로 그는 “‘한 개의 일자리가 가정을 지킨다’는 신념으로 취업과 창업사업 등에 역점을 두겠다”며 “자활사업의 활성화와 저소득층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미력이나마 헌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황 센터장은 도 문화관광체육국 관광개발과장, 환경보건국 수질보전과장, 문화관광체육국 체육진흥과장 등을 역임, 녹조근정훈장(2006), 국무총리 국가사회발전유공표창(2000), 장관표창3회, 도지사표창 4회, 장수군민의장(산업장) 등 10여 차례 훈장·표창을 받은바 있다. 김미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처진 피부에 울쎄라 리프팅, 만족도 높은 결과 얻으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