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8 22:26 (목)
전북환경청, 하절기 환경오염 행위 특별점검
상태바
전북환경청, 하절기 환경오염 행위 특별점검
  • 한민호 기자
  • 승인 2024.06.23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환경청, 하절기 환경오염 행위 특별점검

전북지방환경청은 하절기 환경관리 취약시기인 장마철과 휴가철을 맞아 8월 말까지 불법 환경오염행위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하절기 집중 호우시에는 무단 방류되는 오·폐수, 사업장 내 보관중인 폐기물 등 오염물질이 빗물과 함께 하천·호소 등 공공수역에 유입돼 환경오염이 가중될 우려가 높다.

이에 환경청은 8월 말까지 산업단지와 상수원 상류에 위치한 폐수 배출사업장과 대규모 개인하수처리시설 40개소를 선정해 오염물질 적정 처리 여부를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특별점검은 오·폐수 무단배출, 폐기물 무단 방치 등 환경오염 행위에 대한 감시·점검을 강화하면서 동시에 수질오염물질 적정 처리 방안 등의 기술지원을 병행 추진함으로써 실질적인 환경오염 예방을 도모할 예정이다.

아울러, 특별점검기간 동안 환경오염행위 신고·접수 및 상담 창구도 운영 중으로 불법 환경오염행위 발견 시에는 “국번 없이 128(환경신문고)”로 신고할 수 있다.

전태용 전북지방환경청 환경감시팀장은 “상수원 및 공공수역에 오·폐수 무단방류, 폐기물 무단배출 등으로 인한 국민의 건강과 생활에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점검 감시 활동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사업장에서도 하절기 집중호우 시기 등 환경관리 취약 시기에 대비해 오·폐수 방지시설 정상 가동, 철저한 폐기물 관리 등 환경오염 예방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이행해 줄 것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민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맞고만 있냐ㅋㅋ" 뺨 때리고, 니킥 날리고, 가방·책 셔틀…학폭에 눈 감은 전북 교육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